•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찰, ‘온라인 개학’ 디지털 성범죄 선제적 대응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

도쿄 17.7℃

베이징 20.6℃

자카르타 27.6℃

경찰, ‘온라인 개학’ 디지털 성범죄 선제적 대응

김보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10. 14: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교육청·학교측과 협업…학폭 피해 구제 전개
clip20200410141709
경찰청 청사/아시아투데이DB
경찰청은 전날부터 오는 6월 3일까지 순차적으로 온라인 개학이 진행됨에 따라 사이버 공간에서의 증가할 수 있는 디지털 성범죄와 사이버 학교 폭력 등에 대한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경찰은 교육청 및 학교측과 협업해 e학습터·위두랑 등 온라인 학급방에서 디지털 성범죄 및 학교폭력에 대한 대응과 피해를 봤을 경우 홍보하는 안내문을 게시할 예정이다. 또 학교전담경찰관(SPO)이 실시간 온라인 수업공간을 활용해 디지털 성범죄 특별예방 교육을 하는 방안도 고려된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까지 디지털 성범죄와 관련해 검거된 피의자 221명 중 10대는 65명(29.4%)으로 약 30%에 달했다. 인적사항이 확인된 피해자 58명 가운데 10대는 30명(51.7%)이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이슈가 된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가해자 중에는 미성년자가 많다”며 “우선 청소년을 대상으로 디지털 성범죄 문제에 대한 예방 활동을 집중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