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세계조선호텔 5월까지 전 직원 유급휴업…호텔 영업은 정상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3.2℃

도쿄 19.7℃

베이징 19.4℃

자카르타 29.6℃

신세계조선호텔 5월까지 전 직원 유급휴업…호텔 영업은 정상

안소연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10. 16: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세계조선호텔은 13일부터 오는 5월 31일까지 직원 유급휴업을 시행한다.

10일 호텔 측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호텔 내 숙박, 식음, 연회 이용률이 급감하는 가운데 유동적인 근무체제를 도입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대상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부산 웨스틴조선호텔·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남산·레스케이프 등 총 4개 호텔 근무자 전원이다. 유급휴업을 시행하는 6주 간 3주만 근무하게 된다. 해당 기간 동안 50%를 근무하지만 평균임금의 70%를 지급받게 된다.

이 기간 동안 호텔 영업은 현재와 동일하게 운영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