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북한, 김정은 영상 공개…현장 곳곳 시찰하며 건재함 재과시
2020. 05. 31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20.8℃

베이징 25.5℃

자카르타 29℃

북한, 김정은 영상 공개…현장 곳곳 시찰하며 건재함 재과시

이장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02. 18: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정은, 자연스럽게 계단 오르내려…불편함 없는 모습
중앙TV, 정규방송 첫 뉴스로 영상 공개…'가짜뉴스' 확인 의도
김정은의 미소<YONHAP NO-2939>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절(5·1절)이었던 지난 1일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조선중앙TV가 2일 보도했다. 사진은 김 위원장이 활짝 웃는 모습./조선중앙TV 캡처
북한이 2일 ‘건강 이상설’에 휩싸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공개 행보 보도에 이어 영상도 공개했다. 김 위원장은 그간 제기됐던 각종 이상설을 불식시키려는 듯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 현장 곳곳을 시찰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TV는 이날 오후 3시께 정규방송 첫 순서로 김 위원장이 참석한 전날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 소식을 약 15분 분량의 영상과 함께 내보냈다.

영상에서 김 위원장은 걸어 다니거나 서서 대화하는 장면을 여러 차례 연출했으며, 단상으로 걸어가거나 계단을 내려갈 때도 걸음걸이에는 큰 불편함이 없는 모습이었다.

검은색 인민복 차림으로 야외 준공식 행사장에 등장한 김 위원장은 대규모 인파의 환호에 손을 흔들며 화답하며 걸어 입장했다. 김 위원장과 간부들을 제외한 나머지 참석자들은 전부 마스크를 착용했다.

김 위원장은 주석단에 앉은 뒤 김재룡 내각 총리 등 간부들과 밝은 표정으로 자연스럽게 대화를 하는가 하면 준공테이프를 자른 뒤 선 채로 박수를 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행사장 퇴장 과정에서 김 위원장은 인비료공장 건설자들을 향해 환한 미소를 보이며 손으로 화답하기도 했다. 이어 동행한 당 간부들과 공장 곳곳을 걸어다니며 시찰했고, 걸음걸이는 물론 손과 팔을 움직이는 동작도 자연스러웠다.

박봉주와 대화하는 김정은<YONHAP NO-2943>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절(5·1절)이었던 지난 1일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조선중앙TV가 2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이동용 카트에 앉아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과 대화하고 있다./조선중앙TV 캡처
이날 영상에서는 북한 보도에선 언급되진 않았으나 ‘의전 비서’ 격인 현송월 당 선전선동부 부부장의 모습도 포착됐다.

현 부부장은 준공식에서 김 위원장의 의자를 빼주는가 하면 김 위원장이 이동할 때는 지근거리에서 수행했다.

김 위원장의 경호를 담당하는 김철규 호위사령부 부사령관은 검은색 마스크를 착용하고 현장을 지켰다.

한편 이날 조선중앙TV는 김 위원장의 공개활동 영상을 첫 방송 시간부터 공개하는 등 평소보다 비교적 일찍 공개했다.

북한 인쇄 매체들이 김 위원장의 공개활동 사진을 다음 날 오전 공개하는 것과 달리 중앙TV의 경우 영상 편집 소요 시간 등으로 저녁 방송 때 영상을 공개하는 경우가 빈번했다.

그러나 이날은 비교적 신속히 영상을 공개한 셈으로 사망설까지 제기된 김 위원장의 건강에 대한 각종 억측을 확실하게 불식시키겠다는 의도로 해석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