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평창군, 서민층 가스시설개선 98가구 대상 추진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9.4℃

베이징 19.2℃

자카르타 27℃

평창군, 서민층 가스시설개선 98가구 대상 추진

강원순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10: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평창군청
평창군청
평창 강원순 기자 = 강원 평창군은 올해 2528만4000원의 예산을 투입해 서민층 가스시설개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올해내 LP가스의 고무호스를 금속배관으로 교체하는 것이 의무화됨에 따라 경제적으로 어려운 서민층에 시설개선비 등을 지원한다.

군은 2017년 체결한 한국가스안전공사 강원영동지사와의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노후된 LP가스 고무호스 교체 및 안전점검을 진행, 대상자 가구당 25만800원을 98가구에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소년소녀가장 △기초연금수급자 △한부모가족 중 단독주택 가구이며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 신청하면 된다.

군은 2009년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억5563만9000원의 예산을 확보해 2334가구에 지원을 완료했다.

김재봉 일자리경제과장은 “이번 지원 사업으로 가스사고 예방과 주민들의 주거안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낟”며 “군민들을 위해 에너지와 관련된 다양한 사업 및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