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시스템, 필리핀 최신예 호위함에 국산전투체계 탑재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9.4℃

베이징 19.2℃

자카르타 27℃

한화시스템, 필리핀 최신예 호위함에 국산전투체계 탑재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10: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산 첨단 방산기술 수출 확대 기대
호세리잘함
한화시스템의 전투체계가 탑재된 호세리잘함. / 제공=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대표이사 김연철)은 필리핀 최신예 호위함 호세 리잘(Jose Rizal)함에 함정 전투체계(CMS)를 성공적으로 탑재했다고 21일 밝혔다.

호세 리잘함은 필리핀 해군의 2600t급 호위함으로 현대중공업이 건조했으며 지난 18일 필리핀으로 출항했다. 이 함정에는 한화시스템이 개발한 FFX Batch-II급의 전투체계가 탑재됐다.

해상전의 승패를 가르는 함정의 두뇌인 전투체계는 함정에 탑재되는 다양한 센서, 무장, 기타 통신 및 지휘체계를 통합 운용하기 위한 무기체계다.

한화시스템은 현재 차기 호위함인 FFX-Ⅲ 함정전투체계를 개발하는 등 국내에서 유일하게 전투체계 개발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지난 40년간 한국 해군의 수상함, 잠수함 등 80여 척에 전투체계를 공급해왔으며, 지속적으로 성능을 업그레이드해 세계 수준의 첨단 전투체계를 개발 및 양산해 오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국산 전투체계 수출이 동남아시아, 중남미 및 중동 등의 국가들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