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TV홈쇼핑 6개사, 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 농수산물 특별방송 진행
2020. 05. 2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25.8℃

베이징 23.6℃

자카르타 32.4℃

TV홈쇼핑 6개사, 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 농수산물 특별방송 진행

박병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11: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6월, 無수수료·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로 총 54회 편성·방송
clip20200521113514
한국TV홈쇼핑협회 6개 회원사(GS·CJ·현대·롯데·NS·홈앤)는 신종 코로나바리어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수산물의 판로확대를 위해 5~6월 총 54회의 판매방송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홈쇼핑사별로 3~31회 편성·방송에 나서고, 각 회사별로 10월까지 추가 편성을 위해 20여 업체와 협의중이다.

방송 대상은 충남·경남·전남·해양수산부가 추천했거나, TV홈쇼핑협회가 진행해왔던 지역입점설명회 또는 각 홈쇼핑사가 발굴한 강원·경북·전북·충북 등 8개 광역지자체의 업체중에서 선정됐다. 이에 총 34개 업체가 지역별로는 전남 18회, 충남 15회, 강원 8회, 타 지자체가 각 2회 이상의 방송 기회를 갖게 됐다.

긴급 편성·방송을 위해 일반적인 홈쇼핑 입점 때 거쳐야 하는 문턱을 대폭 낮췄다. 각 회사별로 운영하는 ‘사회적기여 방송’ 제도를 통해 협력업체사 부담하는 수수료가 전혀 없거나 배송비·카드수수료 등 기본비용만 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본비용만 내는 경우 업계 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 수준이다.

조순용 TV홈쇼핑협회장은 “TV홈쇼핑은 고객과 직접 접촉하지 않고도 많은 물량을 전국 각지에 골고루 전파할 수 있는 유통·방송플랫폼이라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과 같은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산업의 존재가치를 보여줄 수 있도록 업계가 합심하여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