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송파-하남 도시철도 2028년 개통…위례-과천선 연장
2020. 06. 0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19.2℃

베이징 20.1℃

자카르타 28.4℃

송파-하남 도시철도 2028년 개통…위례-과천선 연장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부, 3기신도시 하남 교산·과천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확정
"왕숙·계양·창릉·대장지구도 연말까지 대책안 마련"
건의”
3기신도시 하남 교산 공공주택 개발계획 지구. /제공=하남시
‘송파~하남간 도시철도’가 오는 2028년 개통될 예정이다. 경마공원역까지 반영된 ‘위례~과천선’이 정부과천청사역까지 연장된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21일 3기 신도시로 지정된 곳 가운데 하나인 하남 교산지구와 과천지구에 각각 2조원, 7400억원을 투입해 ‘서울 도심 30분대 접근 목표’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3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을 확정했다.

하남교산지구 대중교통 확충 부분 가운데 핵심사업은 하남에서 송파구 등 서울 주요 도시권을 연결하는 철도공사로 8년 뒤 완공을 목표로 한다.

또한 동남로 연결도로를 신설해 버스전용차로를 설치하고 ‘천호~하남 간선급행버스(BRT)’를 지구 내 환승거점까지 도입, 지구 내 버스전용차로와 연계해 운영키로 했다.

BRT 정류장과 철도역사 인근에 환승시설을 설치, 광역·지선버스, 버스, 철도, 개인형이동수단(PM) 등이 이동할 수 있는 환승시설과 서울지하철 9호선 중앙보훈병원역에 환승시설을 설치키로 했다. 하남드림휴게소에 고속·광역·시외버스와 시내버스간의 환승시설 설치도 포함됐다.

이와 함께 국도43호선 확장·개선, 황산~초이간 도로·감일~고골간 도로 신설, 국도43호선 연결도로 신설, 서울~양평고속도로 부분 확장, 초이IC 북측 연결로 신설, 동남로 확장·개선, 서하남로 부분확장, 위례성대로 교통체계개선 등을 병행키로 했다.

과천지구는 현재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복정역에서 경마공원역까지 반영된 노선을 정부과천청사역까지 연장키로 했다. 서울 사당역과 안양을 연결하는 BRT·과천지구 환승시설 설치, 광역버스 운영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과천~우면산간 도시고속화도로를 지하화하고 상아벌 지하차도 확장·통합 사업도 진행되며 과천대로~헌릉로 연결도로 신설, 청계산 지하차도~염곡IC 도로구조개선, 이수∼과천 간 복합터널 사업 지원 등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광역교통개선대책이 시행되면 하남교산지구는 기존 잠실방면 50분, 강남역 65분 가량 소요되던 통행시간이 잠실 20분, 강남역 30분으로 단축되고 동남로, 서하남로 등 기존도로의 교통여건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는 과천지구의 경우 철도·버스 대중교통시설을 통해 서울 강남 등 주요 도심까지 20분 이내 접근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김승범 국토부 공공택지기획과장은 “하남교산·과천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확정을 시작으로 나머지 4개 신도시(왕숙·계양·창릉·대장)도 연말까지 교통대책을 순차적으로 확정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