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정> 문성혁 장관, ‘포스트코로나’ 대비 각계 전문가 만난다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27.3℃

베이징 30.1℃

자카르타 31.6℃

<동정> 문성혁 장관, ‘포스트코로나’ 대비 각계 전문가 만난다

이지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해양수산 분야의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기 위해 해운·수산·경제·문화·신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을 만난다.

해양수산부는 22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문 장관과 김인현 정책자문위원장을 포함한 총괄 위원 19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해양수산부 정책자문위원회’ 회의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해양수산 분야도 적지 않은 변화가 예상되는 만큼, 비대면·디지털화 등 상황 변화에 대비하는 해양수산 분야 전략 마련을 위해 열린다.

해수부는 이번 회의를 통해 자문위원들의 아이디어를 얻고 이를 ‘해양수산분야 코로나19 대응전략’에 반영할 예정이다.

문 장관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과거 IMF 등 큰 위기 이후 찾아왔던 경제회복과 사회변화를 감안할 때, 코로나19 이후 새로운 기회가 찾아올 수 있다고 확신한다”며 “우리 해양수산이 ‘확실한 변화’를 이루어 낼 수 있도록 좋은 의견을 많이 내 달라”고 당부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