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자매결연마을 영농철 일손돕기 진행
2020. 06. 0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6℃

베이징 29.4℃

자카르타 30.6℃

NH농협은행, 자매결연마을 영농철 일손돕기 진행

조은국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2.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자매결연마을 영농철 일손돕기1
농협은행 농업·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첫째줄 왼쪽 7번째)과 임직원들이 모곡3리마을 주민들과 함께 영농철 일손돕기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농협은행
NH농협은행 농업·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과 임직원들은 지난 21일 자매결연마을인 강원도 홍천군 모곡3리마을을 찾아 영농철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업·공공금융부문은 2017년 도농협동 범국민운동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의 일환으로 모곡3리마을과 자매결연을 맺었다. 이후 매년 농번기와 수확기에 마을을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하는 등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이날 농협은행은 모곡3리마을에 방송장비를 전달하고, 강원영업본부 임직원들과 함께 인삼밭 제초작업과 주변 환경정비를 진행했다.

지준섭 부행장은 “영농철 일손이 부족한 자매결연마을에 도움을 드리고자 즐거운 마음으로 일손 돕기에 참여했다”며 “농협은행은 지역사회의 동반자로서 농업·농촌·농협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