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지적 참견 시점’ 서은광 스케줄 욕심에 매니저 “제대 후 열정 심해져”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3.6℃

베이징 22℃

자카르타 27.8℃

‘전지적 참견 시점’ 서은광 스케줄 욕심에 매니저 “제대 후 열정 심해져”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3. 22: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지적 참견 시점
비투비 첫 군필자 서은광이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격한다.

2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105회에는 최근 제대하며 아이돌 그룹 비투비의 첫 군필자가 된 서은광과 그의 매니저가 출연한다. 타고난 예능감으로 ‘예능돌’로 불렸던 서은광의 컴백이 벌써부터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은광의 매니저는 “원래도 그랬지만, 군대에 다녀온 후 열정이 너무 심해졌다”고 제보했다. 서은광이 자신에게 들어오는 모든 스케줄을 소화하는 것은 물론, 하루 종일 아기 새처럼 새로운 방송 스케줄을 기다린다는 것. 급기야 소속사 이사에게 전화해 출연하고 싶은 방송 스케줄을 요구하기까지 한다고.

또한 서은광은 ‘전참시’ 촬영 중에도 과도한 열정을 뽐내며 쉬지 않고 카메라를 향해 말을 건넸다고 한다. 이동 중에도, 밥을 먹을 때도 계속해서 말을 하는 그의 모습이 요령 없이 열정만 가득한 복학생을 떠올리게 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 새로운 스케줄 소화를 위해 방송 스튜디오를 찾은 서은광의 활약도 공개된다. 그는 군대에서 갈고닦은 새로운 개인기를 선보이며 예능돌 서은광의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는 후문이다. 고라니 성대모사부터 이찬원의 ‘진또배기’ 모창까지 더욱 다양하진 레퍼토리를 자랑하는 그의 개인기에 기대가 더해진다.

한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23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