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리온 그룹, 제주도와 상생 협약 및 원수 공급 계약 체결
2020. 05. 31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20.8℃

베이징 25.5℃

자카르타 29℃

오리온 그룹, 제주도와 상생 협약 및 원수 공급 계약 체결

안소연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2.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리온 사진자료] 상생협약 체결식
박근수 제주특별자치도 환경보전국장, 허철호 ㈜오리온제주용암수 대표이사(왼쪽부터)가 계약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오리온
오리온그룹은 제주특별자치도 및 제주테크노파크와 상생 협약 및 용암해수에 대한 원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오리온홀딩스는 제주도와 함께 지역경제 발전과 용암해수 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협력 내용은 ‘제주용암해수를 활용한 제품 판매 이익의 20%를 별도 기금으로 적립해 제주도 환원’ ‘제주지역 인력 우선 고용’ ‘제주도 내 투자 확대’ ‘제주 청정 이미지의 해외 홍보’ ‘제주 지역특산품의 해외 판로 개척에 대한 적극 협력’ 등이다.

이 중 제주도 지역 사회공헌 기금은 제주도와 사전협의 후 환경보호를 위한 지원과 사회 복지 분야, 제주바다 생태보전 활동, 지역인재 육성 장학금 및 제주 문화·예술·학술의 진흥 등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생산법인 오리온제주용암수는 용암해수 산업단지를 운영하는 제주테크노파크와 원수 공급 및 사용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오리온 제주용암수는 베트남과 중국에 1차 수출했다. 베트남은 현재 호치민, 하노이 등 대도시 대형마트와 편의점을 중심으로 입점을 진행 중으로, 본격적인 론칭은 6월 예정이다. 중국 역시 대도시를 중심으로 6월부터 본격 판매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