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롯데지주 “다음주부터 주 1회 재택근무 실시”
2020. 05. 2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3.1℃

베이징 29℃

자카르타 31.8℃

롯데지주 “다음주부터 주 1회 재택근무 실시”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2. 18: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롯데신동빈회장
롯데지주가 다음주부터 주 1회 의무적 재택근무를 실시하기로 했다.

22일 롯데지주는 “다음주부터 전 임직원 대상 주 1회 재택근무를 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확산된 재택근무 등 근무 환경의 변화를 일시적인 것이 아닌 장기적인 트렌드로 인식하고, 이 안에서 직원들의 일하는 방식 변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롯데지주의 주 1회 재택근무 도입은 신 회장이 주문한 일하는 방식 변화의 일환이다.

앞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지난 19일 진행한 임원회의에서 일하는 방식 변화를 주문한 바 있다. 지난 두 달 간 일본과 한국에서의 재택근무와 화상회의 경험을 긍정적으로 평가했기 때문이다.

신 회장은 “비대면 회의나 보고가 생각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이라는 인상을 받았다”고 설명한 바 있다.

신 회장 스스로도 주 1회 재택근무를 시행하면서 재택근무시에는 해외 사업장과의 화상회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