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래통합당 “노무현 정신, 지금 청년과 국민에 큰 귀감”
2020. 05. 26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4℃

도쿄 19.8℃

베이징 24.3℃

자카르타 30℃

미래통합당 “노무현 정신, 지금 청년과 국민에 큰 귀감”

김연지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3.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래통합당은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를 맞아 “노무현 전 대통령의 도전 정신과 권위주의를 타파하기 위한 노력, 소통에 대한 의지는 지금의 청년들과 국민들에게 큰 귀감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은 이날 황규환 부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통해 “고인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 분들께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이같이 전했다.

미래통합당은 또 “이번 서거 11주기 슬로건이 ‘낮은 사람, 겸손한 권력, 강한나라’라고 한다”며 “21대 국회 개원을 일주일 앞둔 지금, 정치권 모두가 다시금 새겨보아야 할 말”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