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中企 정보화 수준, 대기업의 76%
2020. 01. 2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5℃

베이징 4.7℃

자카르타 29℃

中企 정보화 수준, 대기업의 76%

인터넷 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09. 02. 12. 14: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소기업의 정보화 수준이 꾸준히 개선되고 있지만 여전히 대기업과는 상당한 격차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청은 지난해 7~10월 중소기업 4043개, 대기업 473개 등 모두 4516개 회사를 대상으로 '정보화 수준 평가'를 진행한 결과 중소기업은 53.60점, 대기업은 70.23점으로 각각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이 점수는 IT 인프라 구축과 활용 정도 등을 조사, 평가해 수치로 표현한 것이다.

중소기업의 정보화 점수는 지난 2006년(51.42점)에 비해 2년동안 2.2점 가량 높아졌으나 아직 대기업의 76.3% 수준에 머물렀다.

산업별로는 정보통신업(64.0점)과 도소매업(56.2)의 정보화 수준이 상대적으로 높았고, 지역별로는 서울(56.88점), 경기(54.74점), 대전(54.61점) 등이 상위권에 올랐다.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올해에도 중소기업 정보화 수준 개선을 위해 174억원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