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멈출 수 없어’ 박하선, “웃고 있지만 악역이에요”

‘멈출 수 없어’ 박하선, “웃고 있지만 악역이에요”

인터넷 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09. 07. 03. 23: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예 박하선이 3일 오후 2시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MBC 아침드라마 '멈출 수 없어' 제작발표회에 등장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어 모으고 있다.

드라마 '멈출 수 없어'는 인간이 주변 환경에 의해 얼마만큼 악해질 수 있는를 화두로 삼는 이야기다. 또한 뿌리요 안식처였던 '엄마'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자신'을 위해 복수의 칼을 들 수밖에 없었던 한 여자의 아름답고 슬픈 이야기를 다루었다.

'멈출 수 없어'에서 박하선은 이병주(원기준 분)의 여동생이자 강인찬(유건 분)의 상대역으로 출연할 예정, 철없고 세상에 무서운 것이 없는 '이주아'역을 맡게 되어 또 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한편, 7월 13일 오전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드라마 '멈출 수 없어'에 정애리 정한용 선우용녀 이보희 임채원 최덕문 이선진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