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위터 드라마, 日서 제작돼
2020. 01. 2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6℃

도쿄 5.1℃

베이징 2.8℃

자카르타 30.2℃

트위터 드라마, 日서 제작돼

조은주 기자 | 기사승인 2010. 06. 22. 12: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은주 기자] 세계 최초로 트위터 드라마가 일본에서 제작된다.
 
오는 24일부터 만들어질 이 드라마의 이름은 Tweet와 People을 합친 'Tweeple'.

이는 "트위터 상에서 드라마를 만들고 싶다"는 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의 발상에서 시작됐다. 

내용은 미국 시트콤 '프렌즈'처럼 6명의 남녀가 커피숍을 배경으로 특별한 관계를 형성해가는 코미디 드라마다.
 
등장 인물은 생방송 중 드라마에 맞춰 기분과 상태 등을 각각의 어카운트에 작성해 트위터에 링크시키는 방식으로 표출된다.

글은 트위터 전문 캐스터가 담당하고, 시청자는 등장인물의 어카운트를 모은 '리스트'를 보며 드라마를 즐길 수 있다.

'Tweeple'은 트위터의 타임라인과 동영상 사이트인 'Ustream'을 통해 볼 수 있고, 공식 블로그를 통해 등장인물의 미팅 장면과 리허설 등 제작 과정까지 볼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