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허각 키 인증, “163cm 알고보니 에일리와 거의 같네”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6℃

도쿄 3.9℃

베이징 -2.9℃

자카르타 25.8℃

허각 키 인증, “163cm 알고보니 에일리와 거의 같네”

이슈팀 기자 | 기사승인 2012. 06. 09. 22: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허각이 방송을 통해 정확한 키를 공개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관심을 모았다.

허각은 9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키가 몇이냐”는 에일리의 질문에 “163cm”라고 솔직히 답했다.

이날 방송에서 에일리 역시 자신의 키를 163cm로 밝혔는데 두 사람은 자리에서 일어나 서로의 키를 측정하자 두 사람의 키가 대략 비슷했다.

에일리는 당황한 허각이 귀여운듯 “땀을 닦아 드릴게요”라고 말했으나 허각은 “내 몸에 손대지 말라”고 날 선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허각의 키 인증을 접한 시청자들은 “허각 키 진정한 굴욕?”, “163cm 인증이네요”, “키가 뭐가 중요한가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