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둑들’ 홍콩에서도 통했다, 10년 만에 홍콩 박스오피스 1위

‘도둑들’ 홍콩에서도 통했다, 10년 만에 홍콩 박스오피스 1위

이슈팀 기자 | 기사승인 2012. 09. 15. 09: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화 ‘도둑들’이 홍콩에서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대한민국 대표 영화의 위상을 확고히 하였다.

1289만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하고 있는 ‘도둑들’이 전세계에서 쏟아지는 뜨거운 관심과 찬사에 힘입어 각종 영화제에 초청된 것에 이어 지난 9월 6일 홍콩에서 개봉한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역대 홍콩에서 개봉한 한국영화 중 36개 관에서 개봉한 ‘해운대’의 뒤를 잇는 규모이자 ‘괴물’(20개관)보다 큰 규모로 이목을 집중시킨 ‘도둑들’은 전지현과 임달화, 증국상이 참석한 홍콩 프리미어로 폭발적 반응을 불러일으킨 것에 이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이는 2002년 영화 ‘엽기적인 그녀’가 홍콩 박스오피스 1위를 달성한 것에 이은 10년 만의 성과로, 두 편 모두 전지현이 주연을 맡은 작품으로 의미를 더한다.

탄탄한 스토리와 매력적인 캐릭터, 리얼 와이어 액션에 대한 외신들의 폭발적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한국에서의 흥행세에 이어 홍콩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도둑들’의 흥행 기록에 귀추가 주목 되고 있다.

한편 ‘도둑들’은 최동훈 감독과 한, 중 최고의 배우들이 결합했다는 사실만으로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인도네시아, 대만, 중국, 홍콩, 태국까지 아시아 8개국에 선판매 되며 해외에서의 높은 관심을 입증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