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식품부, 추석 연휴 전 신속 지원 태풍 ‘링링’ 피해 최소화
2020. 02. 20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11.3℃

베이징 4.3℃

자카르타 30.4℃

농식품부, 추석 연휴 전 신속 지원 태풍 ‘링링’ 피해 최소화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12: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568163977709
농림축산식품부는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벼 쓰러짐(도복) 피해가 많이 발생해 유관기관과 함께 벼 도복 피해 농가 일손돕기를 추진했다고 11일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9일 기준 태풍 ‘링링’으로 농작물 2만1735ha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벼 도복 1만2662ha, 낙과 5131ha, 밭작물 침수 1745ha 순이다.

농식품부는 농촌진흥청, 농어촌공사 임직원 등 400여명과 함께 명절 연휴 전 주요 피해 지역 전남, 충남 등의 고령농, 소농 피해농가를 방문해 쓰러진 벼 세우기, 태풍 피해 잔여물 제거 작업을 실시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쓰러진 벼를 방치할 경우 수발아, 병충해 위험에 노출돼 품질 저하, 생산량 감소 등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신속하게 피해복구를 추진했다”고 말했다.

농식품부는 벼 이외 콩 도복·침수 피해 지역(960ha)에 대해서는 작물의 조기 회복을 위해 병해충 방제 시 영양제 등을 혼합해 살포할 수 있도록 안내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태풍이 강풍을 동반해 도복 피해 외에도 백수, 흑수, 병충해 등 추가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추후 피해지역을 중심으로 벼 생육상태를 예의주시해 필요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