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남시, 제2회 청소년 정책제안대회 성료

하남시, 제2회 청소년 정책제안대회 성료

홍화표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7: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하남시 ‘제2회 청소년 정책제안대회’
하남시가 13일‘제2회 청소년 정책제안대회’를 개최한 가운데 수상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하남시
하남 홍화표 기자 = 경기 하남시가 13일 스타필드 1층 로비에서 청소년 및 일반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회 청소년 정책제안대회’를 개최했다.

14일 하남시에 따르면 초·중·고 청소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정책 공모에는 인권, 문화, 교육, 시정발전을 주제로 총 38개팀이 참여해 예선을 통과한 9개 제안만이 이번 제안대회 본선에서 발표할 기회를 얻었다.

대회는 풍산고 학생들로 구성된 ‘우리가 李金’팀의 ‘교육과정 이완기에 문화활동 프로그램 진행’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9개의 정책제안이 2시간 동안 진행됐다.

제안대회 심사는 국민생각함 사전 투표점수(10%), 55명의 청소년·시민 청중평가단(30%), 8명의 심사위원(60%) 점수를 합산하여 금상 1팀, 은상 2팀, 동상 3팀, 장려상 3팀이 선정됐다.

경연결과 금상의 영예를 차지한 팀은‘하남의 도시브랜드를 만들자! 이성산성을 알리자!’를 발표한 하남중 학생으로 구성된 ‘이음’팀이 차지했다.

‘알리자!’로는 이성산성 문화축제 통해 알리고 가보자!’는 학교연계 현장체험학습 실시, 상설체험부스공간 설치를 통한 방문을 ‘바꾸자!’는 버스정류장을 리모델링, 버스노선 증설, 버스 안내방송 서비스를 통해 바꿀 것을 제안했다.

특히 이성산성의 구각지 복원도를 가지고 만든 버스정류장과 “이번 정류장은 백제의 얼, 하남의 역사가 담긴 하남의 대표 문화제 이성산성 입니다”라는 버스 안내방송, 하남에서 많이 찾는 스타필드와 이성산성을 연계하는 버스노선 신설 등의 신선한 아이디어는 참여자들로부터 열띤 호응을 얻었다.

은상에는 △‘교육과정 이완기에 문화활동 프로그램 진행’을 발표한 ‘우리가 李金’팀(풍산고) △‘하남시 청소년 러닝클럽에 대한 방안’을 발표한 박서연 학생(동부중)이 수상했다.

동상으로는 △‘하남시 통일교육 증대방안’을 발표한 김정우 학생(남한고) △‘지역화폐 하머니 카드를 청소년 용돈카드로 활용’을 발표한 서재윤 학생(윤슬중) △‘하남 교산신도시와 남한고등학교의 상생방안’을 제안한 ‘남한1719’ 팀(남한고)이 차지했다.

장려상으로 △청소년 면접소 설치의 마부위침팀(남한고) △청소년 안전 관련 제안의 거위팀(미사초) △하남시 학생들을 위한 환경교육 강화의 박연우 학생(미사강변초)의 수상이 이어졌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청소년 정책대회를 개최하게 된 것에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