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포한강신도시 순환버스 ‘한강이음버스’ 개통
2020. 02. 29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12.1℃

베이징 2.1℃

자카르타 28℃

김포한강신도시 순환버스 ‘한강이음버스’ 개통

박은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5: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강이음버스 개통(1)
김포 한강신도시를 순환 운행하는 ‘한강이음버스’ /제공=김포시
김포 박은영 기자 = 경기 김포한강신도시 순환버스 ‘한강이음버스가’ 개통돼 본격 운행에 나섰다.

김포시는 김포한강신도시 순환버스인 ‘한강이음버스’를 22일부터 도입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한강신도시는 현재 5개 동에 약 20만명의 시민이 거주하고 있는 대도시임에도 전 지역을 관통하고 있는 버스가 직행좌석 노선뿐이다. 이에 시는 신도시 내에서 교통이 취약한 지역과 철도역을 연결하는 ‘한강이음버스’를 국비 50%를 지원받아 이번에 개통하게 됐다.

시는 오는 3월까지 4대로 시범 운행한 후 3월 말부터는 2대 전기저상버스를 추가로 도입해 총 6대(15~30분 배차)로 운행할 계획이다. 한강이음버스는 마을버스 요금(카드기준 성인 1350원, 학생 950원, 어린이 680원)이며 환승도 가능하다.

평일에는 등교와 출퇴근 시 이용할 수 있는 경로로 다니게 되며, 주말·공휴일에는 신도시 내 테마공원 연계형(조류생태공원~수변상가~한강중강공원~호수공원~문화거리~은여울공원)순환버스로 운행해 시민들의 대중교통 편의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이번 노선은 개통 후 1년간은 민간업체에서 한정 면허를 받아 운행하게 되고, 내년부터는 공영제로 전환해 시 산하기관인 공단에서 직접 운행할 예정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이번 노선개통을 통해 운양동에서 구래동 호수공원을 가거나 마산동에서 조류생태공원을 갈 수 있게 돼 신도시간 연계가 가능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교통인프라를 확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