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용인시 공무원, 1800여만원 이웃돕기 성금 쾌척
2020. 02. 20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5.2℃

베이징 1℃

자카르타 25℃

용인시 공무원, 1800여만원 이웃돕기 성금 쾌척

홍화표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웃돕기 성금
21일, 백군기 용인시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직원들이 성금을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에게 전달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제공=용인시
용인 홍화표 기자 =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과 용인시 공무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1867만원을 21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 성금은 시청과 각 구·읍면동 등 125개 부서 직원들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십시일반 마련한 돈이다.

백군기 시장은 “공직자들이 더불어 사는 지역 공동체를 만드는 데 앞장서줘 감사하다”며“ 이번 성금으로 어려운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달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배우자와 사별 후 홀로 2명의 자녀를 기르고 있는 한부모 가정과 퇴거 위기에 놓인 어르신 가정, 월세가 체납된 가구 등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31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용인시의 이웃돕기 운동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2월7일 현재 12억5500만원의 성금·성품이 모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