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산시, 인주지역 하수관로·폐수처리시설 민간투자사업 추진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4.6℃

베이징 8.7℃

자카르타 30.6℃

아산시, 인주지역 하수관로·폐수처리시설 민간투자사업 추진

이신학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07: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산시 인주면 하수관로정비 민간투자사업
아산시 인주면 하수관로정비 민간투자사업 개요도. /제공=아산시
아산 이신학 기자 = 충남 아산시가 인주지역 하수관로정비 및 공공폐수처리시설 개량 민간투자사업을 추진한다.

22일 아산시에 따르면 시는 총 사업비 318억원을 투입해 각 가정에서 사용하고 있는 정화조를 폐쇄하고 생활하수를 인주지방산업단지 내 폐수처리시설로 이송·적정처리·방류해 하천수질과 공중위생을 높일 계획이다.

주요사업은 인주면 일원에 △하수관로 52.3㎞ 신설 △맨홀 펌프장 27곳 설치 △배수설비 1137곳 설치 등이다.

시는 지난해 사업시행자인 아산서해물길㈜와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다음 달 말 착공할 예정으로 공사기간은 착공 후 33개월이며 사업이 완료되면 시설에 대해 20년간 사업시행자가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공공수역의 수질을 보전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함과 더불어 정화조 관리비 등 운영비를 절감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그동안 산업단지 내 발생폐수량이 적어 폐수처리장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하수의 유입으로 처리효율이 증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