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허세홍 GS칼텍스 대표, 여수시민에 ‘오염물질 불법배출’ 사과
2020. 01. 2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6.9℃

베이징 2.8℃

자카르타 31.2℃

허세홍 GS칼텍스 대표, 여수시민에 ‘오염물질 불법배출’ 사과

나현범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철저한 재발방지책 마련…지역민과 상생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
허세홍 회장
여수 나현범 기자 = 허세홍 GS칼텍스 대표이사<사진>가 10일 최근 발생한 여수국가산업단지 대기오염물질 불법배출과 관련해 여수시민께 깊은 사과의 뜻을 밝혔다.

허 대표이사는 이날 오후 2시 여수시청 시장실에서 권오봉 여수시장을 만나 “이번 사건으로 여수시민에게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분노와 실망감을 안겨줬다”며 “30만 여수시민에게 머리 숙여 사과한다”고 말했다.

허 대표는 “앞으로 철저한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고, 여수국가산단 제1의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해나가겠다”며 “친환경 경영마인드와 사회공헌 사업 등을 통해 지역민과 상생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덧붙였다.

이 자리에서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번 일로 여수시민이 큰 상처와 충격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여수시 이미지와 위상도 크게 하락했다”며 “재발방지대책을 차질 없이 실행하고 성난 민심을 위로하는 등 대내외적인 신뢰성 회복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허 대표이사는 여수시청에 이어 여수시의회를 방문해 여수시민에게 거듭 사과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