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형 행복 임대주택에 6세대 추가 입주

동해형 행복 임대주택에 6세대 추가 입주

이동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6. 15: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0만원 한도 내 임대보증금 지원 매입 임대주택 우선 공급
동해시청 전경
동해시청 전경./제공=동해시
동해 이동원 기자 = 강원 동해시는 오는 29일부터 저소득층 6세대가 동해형 행복 임대주택에 추가 입주를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동해형 행복 임대주택지원사업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급하는 매입임대주택 입주자로 선정됐으나 임대보증금이 없어 입주를 포기하는 주거 저소득층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 동해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강원지역본부 강릉지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신규로 추진하는 주거복지사업이다.

임대보증금을 마련하지 못해 입주를 포기하는 세대를 대상으로 주거실태 등을 조사해 200만원 한도 내에서 임대보증금을 지원해 매입 임대주택을 우선 공급하는 시책이다.

임대보증금은 동해시민이 이웃사랑 실천운동으로 기부한 해오름 천사운동 후원금으로 지원하며 월 임대료는 매월 시가 주거급여 사업비로 지원한다.

장한조 시 허가과장은 “동해형 행복 임대주택에 이미 2가구가 입주해 쾌적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고 있으며 향후 주거 소외계층에 대해 임대주택 우선 공급과 보증금 지원으로 주거안정을 도모하고 자가 가구에는 수선유지 사업을 실시해 저소득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