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척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 전개

삼척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 전개

이동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9.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가보훈처 명패 제작…각 지역 보훈지청 및 지자체 협업
삼척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삼척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제공=삼척시
삼척 이동원 기자 = 강원 삼척시가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12월까지 추진한다.

29일 삼척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국가유공자 예우와 나라를 위해 헌신한 분들께 감사와 고마움을 알리기 위해 국가보훈처에서 제작한 명패를 각 지역 보훈지청과 지방자치단체가 함께 협업으로 배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지난 6월부터 시작됐으며 올 연말까지 상이군경, 6.25 참전유공자, 6.25 무공수훈자 등 총 487명의 국가유공자 자택에 명패를 달아줄 계획이다.

또 독립유공자 후손 9명에 대한 ‘독립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도 지난 4월부터 실시됐으며, 내년에는 월남 참전유공자, 특수임무공로자 등을 대상으로 연차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삼척시 관계자는 “조국을 수호하기 위해 헌신하신 유공자들의 숭고한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의 예우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