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시,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 국민청원 나서

동해시,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 국민청원 나서

이동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04. 1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동해 이동원 기자 = 강원 동해시는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 회원 시·군과 함께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 촉구를 위한 청와대 국민청원 운동을 한다고 4일 밝혔다.

동해시 등 강원·경기·충북 지역 12개 시·군은 이 같은 내용의 국민청원을 제기하고 내달 2일까지 한 달 동안 지역주민들의 염원을 정부에 전달할 방침이다.

동서고속도로는 평택~제천~삼척 250.4㎞을 잇는 도로로 1997년 착공해 2013년 평택~충주 구간 103.3㎞에 이어 2015년 충주~제천 23.9㎞ 구간을 완공하는 등 총 127.2㎞를 개통했으나 나머지 구간인 제천~삼척 구간 123.2㎞는 아직 답보 상태에 머물러 있다.

이에 미착공 구간인 강원 동해, 태백, 삼척, 영월, 정선, 충북 단양과 제천 등 7개 시·군은 고속도로 조기 착공을 염원하는 지역 민심을 담아 개통 구간 5개 시·군과 함께 온·오프라인을 통한 국민청원 홍보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청원 참여는 청와대 홈페이지의 국민청원 게시판에서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검색 후 참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국민 청원에 국민적 관심은 물론 지역 주민들의 참여가 중요한 만큼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