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릉시, 추석 맞아 시민·관광객 위한 공영주차장 신규 조성

강릉시, 추석 맞아 시민·관광객 위한 공영주차장 신규 조성

이동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10: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릉 이동원 기자 = 강원 강릉시가 추석연휴 시민과 관광객을 위한 공영주차장을 신규로 4개, 124면을 조성해 개방하는 등 주차·교통대책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강릉시에 따르면 이번에 조성된 공영주차장은 안목커피거리 입구 견소동 190-76 부지에 71면, 솔올지구 서부지구대 옆 교동 1814-6 부지에 22면, 노암육교 앞 공한지와 구 노암고물상 부지에 각각 9대, 22대를 조성해 개방하는 등 관광지 및 도심지에 총 124대분의 주차장을 새로 마련했다.

이같은 조치는 최근 보유차량 및 관광객 증가와 추석 연휴기간 동안 귀성객으로 인한 극심한 교통체증 및 주차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강릉시는 시유지의 공한지를 활용하거나 민간 토지소유자로부터 유·무상 임차를 통해 조성했다.

강릉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영주차장 조성 사업을 통해 주차난과 시민불편 해소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