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시, 취약계층 복지지원사업 ‘행복드림 냉장고’ 확대 운영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

도쿄 14.8℃

베이징 6.8℃

자카르타 26.6℃

동해시, 취약계층 복지지원사업 ‘행복드림 냉장고’ 확대 운영

이동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02. 10: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달 송정·부곡·묵호·망상·삼화동에 추가 설치…총 10개 동 운영
동해_행복드림냉장고
강원 동해시가 지난해 4월부터 취약계층대상 복지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발한동 등 5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해 운영 중인 ‘행복드림 냉장고’ 모습. /제공=동해시
동해 이동원 기자 = 강원 동해시가 이달부터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복지지원사업인 ‘행복드림(Dream) 냉장고’를 송정·부곡·묵호·망상·삼화동 주민센터에 추가 설치해 지역내 10개 동으로 전면 확대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행복드림 냉장고는 스스로 식사 해결이 곤란한 홀몸 어르신, 장애인, 조손가정 등 취약계층의 먹거리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실시하는 복지지원사업이다. 마을주민, 기관, 단체에서 자발적으로 식자재를 후원해주면 행정복지센터(주민센터)에 설치된 냉장고를 통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행복드림 냉장고는 지난해 4월부터 발한동과 북평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운영을 시작했으며, 올해 5월부터는 천곡·북삼·동호동로 확대해 현재 5개 동에서 운영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올해는 1월부터 8월까지 531건의 사랑의 손길이 이어져 5263명이 행복드림 냉장고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드림 냉장고에 기탁을 원하는 업체나 결식이 우려돼 식품공급이 필요한 개인 등은 동해시기초푸드뱅크 또는 시청 복지과로 문의하면 된다. 동해시 관계자는 “행복드림 냉장고의 지속적인 관리와 지원을 통해 먹거리 걱정으로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지역 나눔문화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