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골든레이 한국 선원 전원 구조 천만다행…미국 해안경비대에 깊은 감사”
2019. 09. 2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21.6℃

베이징 23.7℃

자카르타 29℃

청와대 “골든레이 한국 선원 전원 구조 천만다행…미국 해안경비대에 깊은 감사”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0. 17: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 해양경비대의 구조작업
미 해양경비대는 9일(현지시간) 미 남동 해안에서 전도된 자동차 운반선 골든레이호에서 한국인 선원 4명에 대한 구조작업을 벌이는 모습을 트위터로 공개했다. /제공=미 해양경비대 트위터
청와대는 10일 미국 동부 해안에서 전도된 자동차운반선 골든레이호에 고립됐던 한국인 선원 4명이 전원 구조된 것과 관련해 “초조함 속에 선원들의 생사를 기다렸을 가족들과 기쁨과 축하의 마음을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오늘 아침 청와대는 ‘천만다행입니다’, ‘기분 좋은 소식입니다’로 하루를 열었다”며 이같이 전했다.

고 대변인은 “초조해하던 터에 들려온 전원 구조 소식이어서 모두 깊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며 “41시간 동안 어둡고 폐쇄된 공간에서 두려움을 이겨내고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버텨준 선원들에게 감사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 가족들 곁으로 살아 돌아와 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무엇보다 사고에 발 빠르게 대응해 준 미 해안경비대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차갑고 어두운 바닷속에서 그들의 손은 생명의 손이었고, 내 가족의 목숨을 살린 은인의 손이다. 그 고마움을 잊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