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상호 선제골…‘대한민국 vs 투르크메니스탄’ 전반 1:0 종료

나상호 선제골…‘대한민국 vs 투르크메니스탄’ 전반 1:0 종료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00: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탄과의 경기에서 나상호(17번)가 골을 성공시킨 뒤 손흥민과 환호하고 있다. /연합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의 2022년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경기에서 나상호(23·FC도쿄)가 첫 골을 넣었다.

10일(한국시간) 쾨펫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월드컵 2차 예선 1차전에서 나상호가 전반 13분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날 대표팀은 나상호의 빠른 스피드로 상대팀의 수비를 뚫고자 그를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세우는 4-3-3에 가까운 전략 세웠다.

페널티 지역 안에 있던 나상호는 이용(34·전북)이 올린 크로스가 상대 수비수 몸을 맞고 튕겨 나온 것을 그대로 오른발 슛으로 차 골문을 뚫었다.

한편 한국은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