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엄마, 삽겹살 집으로 놀러가요” 외식업계 新 트렌드 ‘키즈놀이방’
2020. 02. 17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8℃

도쿄 9.4℃

베이징 -1.6℃

자카르타 25.4℃

“엄마, 삽겹살 집으로 놀러가요” 외식업계 新 트렌드 ‘키즈놀이방’

이훈 기자 | 기사승인 2014. 02. 13. 0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희망 100세-창업] 종로상회-빕스-블랙스미스 등 키즈놀이방 설치 붐
최근 외식업계에 어린이 동반 고객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사진은 종로상회 매장에 설치된 어린이대공원 모습

아시아투데이 이훈 기자 = 외식업계가 어린이 동반 고객의 중요성을 깨닫고 동심(童心)을 잡기 위해 어린이 놀이방 설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실제로 부모에게는 마음 편한 식사와 대화시간을 제공하고 함께 온 어린이에게는 안전하고 재미있는 공간을 제공해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돼지 생고기 전문 외식프랜차이즈 종로상회(대표 박정인)는 가족들이 편안하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삼겹살 집’에서는 볼 수 없는 어린이 놀이방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특히 어린이들의 건강을 고려해 놀이시설을 고급 친환경 소재로 만들었고, 해당 매장에서는 매일 청소를 하는 등 위생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실내에 그 지역의 ‘역사 사진 갤러리’ 공간을 설치해 유아부터 초등학생은 물론 어른까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 외식 공간으로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패밀리레스토랑 빕스(대표 정문목) 경기도 분당 야탑역점은 지난해 7월 리뉴얼 오픈한 매장으로 쿠킹 클래스 공간과 키즈 라이브러리를 마련했다.

쿠킹클래스는 쿠키, 머핀, 브라우니 등 다양한 CJ제품을 활용해 아이들이 직접 요리를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요리 공간이다. 샐러드바 이용이 포함된 참가비는 미취학 아동 2만원, 취학 아동 2만5000원이다.

라이브러리에서는 CJ에듀케이션즈의 유아동 학습 프로그램인 '나는생각 한글''나는생각 사고력''잉글리시팝'과 CJ에듀케이션즈에서 애플리케이션으로 만든 다양한 출판사의 유아동 도서를 체험할 수있다.

특히 패밀리룸이 있어 가족들끼리 모임을 즐기기에 좋고, 패밀리 존에서 식사를 하면서 라이브러리에서 아이들이 노는 것을 볼 수 있어 안심하고 편안하게 식사할 수 있는 것도 큰 장점이다.

이탈리안 레스토랑 블랙스미스(대표 한정안)도 상권과 유동인구를 고려해 주부 고객이 많은 매장에 키즈놀이방을 운영 중이다. 

전국 4개 매장에서 운영 중인 키즈놀이방은 장난감과 동화책이 구비되어 있어 자녀와 함께 동행하는 고객에게 호응이 높다. 오전, 오후 하루 2번 청소를 실시해 쾌적하고 청결하게 관리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외식업계에 어린이 놀이방 설치 및 관련 프로그램이 붐을 이루고 있다"며 "매장도 이를 설치할 정도로 대형화되고 있어 어린이 놀이방은 문화외식의 필수조건이 돼가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