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이하 ‘회사’라 함)는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보호법에 근거하여 각종 청소년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여 청소년이 건전한 인격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청소년 보호정책을 수립, 시행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정보통신에 관한 심의 규정 및 청소년보호법상의 청소년유해매체물 심의기준 등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들이 유해정보에 접근할 수 없도록 방지하고 있는 바, 본 청소년 보호정책을 통하여 회사가 청소년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유해정보에 대한 청소년접근제한 및 관리조치
    회사는 청소년이 아무런 제한장치 없이 청소년 유해정보에 노출되지 않도록 청소년유해매체물에 대해서는 별도의 인증장치를 마련, 적용하며 청소년 유해정보가 노출되지 않기 위한 예방차원의 조치를 강구합니다.

    2. 유해정보로부터의 청소년보호를 위한 업무 담당자 교육 시행
    회사는 청소년이 유해정보에 노출되지 않도록 청소년유해매체물에 대한 관리•감독을 철저히 하기 위해 청소년보호 업무 담당자에 대한 교육을 수시로 시행하고 있습니다.

    3.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
    회사는 청소년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위한 전문인력을 배치하여 그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하고 있습니다. 하단에 명시한 청소년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의 소속, 성명 및 연락처를 참고하여 전화나 메일을 통해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4. 청소년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의 소속, 성명 및 연락처
    회사는 청소년들이 좋은 정보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 청소년 보호 관리 책임자
    이름 : 성희제
    소속(직위) : 아시아투데이㈜ (차장)
    전화 : 02-769-5069
    e-mail : partynight35@asia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