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06. 2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22.9℃

베이징 18.7℃

자카르타 26.6℃

필 미컬슨, 리디아 고 등 LPGA 선수들과 '묘기 샷' 경합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골프 스타’ 필 미컬슨(47·미국)이 리디아 고 등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선수들과 ‘묘기 샷’ 대결을 펼친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인 골프위크는 22일(한국시간) “미컬슨이 L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 앞..

2017-06-22 14:54

'호날두 이상無'…포르투갈, 컨페드컵서 개최국 러시아에 1-0 승리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포르투갈이 ‘2017 국제축구연맹(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컨페드컵)’에서 개최국 러시아를 누르고 승리를 차지했다. 특히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최근 탈세와 이적 문제로 한바탕 곤혹을 치룬 가운데도 그림 같은 헤딩골을 만들어내며 건재함..

2017-06-22 11:38

'9회말의 사나이' 오승환, 필라델피아전 1이닝 퍼팩트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끝판왕’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9회 동점 상황에 등장해 깔끔한 제구력을 앞세운 투구를 선보이며 1이닝을 막아냈다.오승환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필라델피아..

2017-06-21 16:18

류현진, '경쟁자' 마에다 눌렀다…23일 뉴욕 메츠전 출격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괴물 투수’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23일 뉴욕 메츠전에 선발 등판해 시즌 4승에 도전한다. 이로써 류현진은 최근 마에다 겐타(29)와의 선발 경쟁에 있어 자신의 가치를 증명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받게 됐다.20일(한국시간) 미국 일간..

2017-06-20 22:14

'위기의 레알 마드리드'…호날두에 이어 모드리치까지 검찰 조사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스페인 최고명문 축구구단인 레알 마드리드가 최근 탈세 혐의로 곤욕을 치루고 있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에 이어 크로아티아 출신의 미드필더 루카 모드리치(31)까지 ‘위증 의혹’에 휘말리면서 스타급 플레이어를 두 명이나 잃게될 위기에 직면했다. 영..

2017-06-20 22:13

'류현진vs마에다' 선발 경쟁 후끈…마에다, 시즌 성적 다소 앞서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괴물 투수’ 류현진(30)이 깊은 고민에 빠졌다. 류현진이 마에다 겐타(29)와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의 마지막 선발 투수 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합’을 벌여 온 가운데 최근 분위기가 마에다 쪽으로 기울면서 예측이 어려워졌다.로버츠 감독은 18..

2017-06-19 15:31

세계의 벽에 좌절한 한국 女골퍼…김효주만 '톱10' 진입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세계 정상의 벽은 높았다. 한국 골퍼들이 브룩 헨더슨(캐나다)의 기세를 막지 못하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 우승컵을 내줬다. 한국 선수로는 두 달여 만에 필드에 복귀한 김효주(22)가 공동 7위의 성적을 거두며 유일하게 10위..

2017-06-19 15:26

삼성 김성윤, 홈런으로 데뷔 첫 안타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김성윤(18·삼성 라이온즈)이 시원한 홈런으로 데뷔 첫 안타를 장식했다.김성윤은 18일 대구 삼성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앞선 3회 1사 2루 상황에서 SK 좌완 선발 스콧 다이아몬..

2017-06-18 18:26

최고구속 151㎞…'괴물' 류현진, 건재 과시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어깨 부상의 부담감을 완전히 떨쳐내고 30일 만에 승수를 따내며 시즌 3승을 달성했다. 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 주 신시내티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의..

2017-06-18 15:24

"금메달 따겠다"…'마린보이' 박태환, 세계선수권 훈련차 로마行

아시아투데이 이계풍 기자 = ‘마린보이’ 박태환(28·인천시청)이 6년 만에 세계 정상에 도전한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출전을 앞둔 박태환은 18일 호주 시드니에서 약 4개월간의 전지훈련을 끝마치고 귀국한 지 사흘 만에 로마행 비행기에 오르며 마지막 준비에 돌입했다. 박태환은 로..

2017-06-18 15:23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