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알바몬, 한국민속촌 ‘500얼음땡’ 스텝 단독 모집
2018. 12.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5.6℃

베이징 2.1℃

자카르타 31.8℃

알바몬, 한국민속촌 ‘500얼음땡’ 스텝 단독 모집

이계풍 기자 | 기사승인 2016. 08. 09. 08: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알바몬 한국민속촌 500얼음땡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한국민속촌의 ‘500얼음땡’ 스텝 모집을 단독으로 진행한다. /제공=알바몬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은 한국민속촌의 ‘500얼음땡’ 스텝 모집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500얼음땡은 한국민속촌에서 500명의 참가자가 서로 쫓고 쫓기는 추격전을 벌이는 행사로 전래놀이인 ‘술래잡기’를 모티브로 기획됐다. 올해 행사에서는 ‘노비의 난’이라는 콘셉트로 지키려는 자와 뺏으려는 자의 신분 역전 레이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8일부터 시작된 이번 모집은 오는 16일까지이며 양반과 노비의 전쟁을 통제하는 조선의 정예 통제사 20명을 모집한다.

조선의 정예 통제사로 선발된 ‘500얼음땡’ 스텝 20명은 참가자와 함께 뛰고, 심판을 보며 행사 전반에 참여하게 된다.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참가자들과 함께 뛰며 참가자들을 보조해야 하기 때문에 체육학과 및 간호학과 전공자 및 행사 참가 경험자 등은 우대한다.

근무 시작 전 19일에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되며, 근무기간은 이달 20일부터 21일이다. ‘500얼음땡’ 스텝 지원은 알바몬 홈페이지 및 알바몬 앱을 통해 가능하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500얼음땡은 ‘노비의 난’이라는 컨셉을 바탕으로 ‘민의 봉기(노비VS양반 추격레이스)’, ‘혼란의 시대(신분 역전레이스)’, ‘왕의 연회(피날레 특별공연)’ 총 3부와 사전 이벤트로 진행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