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문체부,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허가 취소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7. 03. 20. 16:27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가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 설립허가를 20일 직권으로 취소했다.

문체부는 이날 설립허가 취소 처분을 두 재단에 통보했으며 규정에 따라 청산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체부는 “두 재단의 불법적인 설립·운영으로 인한 공익 침해 상태를 바로잡고, 정당한 법질서를 회복하기 위해 두 재단에 대한 설립허가를 취소할 필요가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지난 14일 두 재단 관계자들의 소명을 듣는 청문 절차를 진행했다.

두 재단의 재산은 청산 후 법정 관리인이 관리하다 불법 모금의 성격에 대한 법원의 판단에 따라 국가에 귀속되거나 출연자에게 돌려주게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