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시리즈 4차전] ‘정수빈 역전 투런포’ 두산, SK에 막판 역전승..2승 2패 동률

[한국시리즈 4차전] ‘정수빈 역전 투런포’ 두산, SK에 막판 역전승..2승 2패 동률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8. 11. 09. 22: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시리즈 4차전] `정수빈 역전 투런포`[한국시리즈 4차전] `정수빈 역전 투런포`
정수빈 /사진=연합

'정규시즌 1위' 두산 베어스가 정수빈의 역전 투런포에 힘입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두산은 9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 4차전 방문경기에서 8회초에 터진 정수빈의 역전 투런포를 앞세워 SK 와이번스를 2-1로 이겼다.

1승 2패로 몰렸던 두산은 4차전 승리로 승부의 추를 정중앙으로 되돌렸다. 

두산은 이날 0-1로 뒤진 채 8회 초를 맞이했다. 마운드 위에는 나흘을 쉬고 등판한 SK 외국인 투수 앙헬 산체스가 있었다. 
    
1사 1루에서 배트를 짧게 쥐고 타석에 들어선 정수빈은 볼 카운트 2볼-1스트라이크에서 산체스의 시속 153㎞ 직구를 통타했다. 이 타구는 오른쪽 담장을 살짝 넘어가는 2점 홈런을 날렸다.  SK 우익수 한동민이 뛰어올라 글러브를 내밀었지만 소용없었다. 

이제 2승 2패로 맞선 두 팀은 10일 오후 2시 인천에서 한국시리즈 5차전을 치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