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어아시아, ‘세계최고 저비용항공사 상’ 6년 연속 수상

에어아시아, ‘세계최고 저비용항공사 상’ 6년 연속 수상

최현민 기자 | 기사승인 2018. 12. 03. 10: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 에어아시아, WTA ‘
지난 1일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2018 월드 트래블 어워즈 그랜드 파이널’에서 ‘세계 최고 저비용항공사 상’과 ‘세계 최고 저비용항공사 승무원 상’을 수상한 뒤 수하일라 핫산 에어아시아 그룹 승무원 총괄 책임자(왼쪽에서 네 번째)와 오드리 P. 페트리니 에어아시아 그룹 커뮤니케이션 총괄 책임자(가운데), 그라함 쿡 월드 트래블 어워즈 회장(오른쪽에서 네 번째)과 승무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에어아시아
에어아시아는 지난 1일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2018 월드 트래블 어워즈(WTA) 그랜드 파이널’에서 6년 연속 ‘세계 최고 저비용항공사 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WTA는 관광 및 여행 산업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시상식 중 하나다. 전 세계 항공 산업 분야 전문가와 소비자의 투표로 WTA 그랜드 파이널 수상자가 결정된다.

에어아시아는 2018 WTA 그랜드 파이널에서 사우스웨스트 항공, 제트블루, 라이언에어, 이지젯, 젯스타 등 저비용항공사들을 제치고 6년 연속 수상이라는 기록을 달성했다.

아울러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세계 최고 저비용항공사 승무원 상’도 수상했다.

보 링감 에어아시아 그룹 부회장은 “여행 테크 기업으로 진화하고 있는 에어아시아는 고객을 모든 일의 중심에 두고, 수많은 디지털 자산과 새로 도입되는 서비스들을 전반적인 서비스 향상에 집중시켜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