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방탄소년단, 현대차 팰리세이드 타고 ‘그래미 어워즈’ 참석

방탄소년단, 현대차 팰리세이드 타고 ‘그래미 어워즈’ 참석

박병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1. 13: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61회 그래미어워즈에 방탄소년단 현대차 플래그십 SUV 팰리세이드 타고 참석
올해 여름 북미시장 본격 판매개시 앞두고 기대감 고조

방탄소년단이 10일(현지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최된 제61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현대자동차 플래그십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를 타고 나타났다.

현대자동차는 팰리세이드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어워즈 시상자로 선정됨에 따라 시상식 참석을 위해 팰리세이드 4대를 제공했다.

이날 행사장에 팰리세이드 출현으로 시상식에 참석한 세계적인 뮤지션들은 물론 전세계 음악팬들에게 팰리세이드의 강인하고 대담한 외관디자인과 우수한 상품성을 선보인 장이 됐다.

특히 현대차는 올 여름 북미시장 판매개시를 앞두고 전세계 음악팬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행사에 팰리세이드를 선보임에 따라 사전에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를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그래미 어워즈는 미국 3대 음악시상식 중 하나로 이번 방탄소년단의 참석은 한국가수 최초”라며 “의미 있는 자리에 팰리세이드가 함께 해 영광”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해 11월 팰리세이드의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로 방탄소년단을 선정했으며, 같은 달 개최된 미국 LA오토쇼에서는 방탄소년단이 영상을 통해 팰리세이드를 전세계 최초로 소개한바 있다.

또한 이달 초에는 현대차 미국 슈퍼볼 광고에도 팰리세이드를 노출시키는 등 전세계 고객들에게 팰리세이드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팰리세이드,
방탄소년단이 10일(현지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최되는 제61회 그래미 어워즈 참석을 위해 숙소인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팰리세이드를 타고 출발하는 모습. 왼쪽부터 RM, 지민, 슈가, 진, 뷔, 정국, 제이홉/제공 = 현대자동차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