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보건소, ‘몸짱운동교실’로 건강하고!튼튼하게

여주시보건소, ‘몸짱운동교실’로 건강하고!튼튼하게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1. 16: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보건소 운동상담실이 20대~40대 고도비만자를 대상으로 체지방률 감소를 위한 ‘2019 몸짱운동교실’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월 1~2회 총 6개월간 보건소 건강운동관리사와 상담식으로 진행된다. 체성분검사와 상담을 통해 대상자의 체성분, 질환 및 체력적 특성, 생활습관 등을 분석하여 근본적인 문제점 파악 후 개인에게 맞는 운동을 처방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2018년에 발표한 ‘2017년 건강검진통계연보’에 따르면 2017년 전체 비만율은 36.9%로, 2015년 34.1%보다 2.8% 포인트 증가했다.

성별로는 남성은 44%, 여성은 28.9% 비만율을 보였고 특히 30대 남성의 비만율은 49%로 가장 높았다. 당뇨병과 고혈압 등 비만 관련 질병 때문에 드는 사회경제적 비용이 한 해 11조 4000억원에 달한다.

‘몸짱운동교실’을 통해 고도비만자의 건강증진 및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대상자의 체력적 특성을 고려한 운동처방 및 상담은 물론, 체성분 정상화 후에도 대상자 스스로 관리 할 수 있는 자가운동 및 건강관리 역량강화를 목적으로 운영한다.

여주시보건소 건강증진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