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진가 4남 조정호 메리츠금융 회장 “한진칼 지분 인수계획 없어”

한진가 4남 조정호 메리츠금융 회장 “한진칼 지분 인수계획 없어”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5. 18: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restmb_allidxmake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이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 지분을 인수할 계획이 없다는 의사를 15일 밝혔다.

메리츠금융지주 측은 이날 “(조 회장은) 한진칼 지분에 대한 인수계획이 전혀 없다”라고 강조했다. 이처럼 조 회장이 한진그룹 경영권과 관련해 지분인수 계획에 대해 공식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 회장은 고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막내 동생으로, 조카인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의 한진그룹 경영권 방어를 지원하기 위해 한진칼 지분을 인수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 바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