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영표 “한국당, 대립과 반목 정치 그만두고 국회 정상화 응해라”

홍영표 “한국당, 대립과 반목 정치 그만두고 국회 정상화 응해라”

전서인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8. 10: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발언하는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8일 자유한국당을 향해 “대결과 반대 정치를 그만두고 조속히 국회 정상화에 응해줄 것”을 당부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석해 “4월 국회가 개원한지 열흘이 지났는데 아직 국회 일정조차 못잡고있다”며 “국민 위해 일해야 할 정치가 이래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홍 원내대표는 “민생 경제를 살리기 위한 국회의 골든타임이 속절없이 지나가고 있다”며 “한국당은 국회 밖에서 민생 얘기하지말고 국회 안에서 민생입법을 처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홍 원내대표는 “탄력근로제와 최저임금 관련 법안도 더이상 미룰 수 없다”며 “한국당은 소득주도 성당 3법 등 정쟁을 위한 구호를 외치지 말고 민생입법 행동에 나서주길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홍 원내대표는 “정쟁은 정쟁대로 하되 국회는 일을 해야한다”며 “민생입법, 경제활성화 입법은 당장 시작해서 마무리해야하고 국민 안전 추경편성도 본격적으로 시작해야한다”고 강조하며 한국당을 향해 4월 국회 정상화를 위한 결단을 거듭 촉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