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영그룹 ‘스승의 날’ 맞아 소속 보육교사에 앞치마 전달

부영그룹 ‘스승의 날’ 맞아 소속 보육교사에 앞치마 전달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5. 1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19년 스승의날 더레이크시티3단지 2
15일 더레이크시티3단지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아이로부터 카네이션을 받고 있다./제공 = 부영그룹
부영그룹은 스승의 날을 맞아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소속 보육 교사 600여명에게 앞치마를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교사들은 주문 제작된 앞치마를 입고 다양한 스승의 날 행사에 참여했다. 일부 어린이집 어린이들은 보육 교사들에게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줬다.

앞서 부영그룹은 지난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전국 62곳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어린이들에게 2600여 장의 티셔츠를 선물한 바 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어린이들을 보육할 때 꼭 보육 교사들이 필요한 물품이 ‘앞치마’라는 얘기를 듣고 지원하게 됐다”면서 “작은 선물이지만, 교사들이 어린이집에서 영유아를 돌보는 데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보육지원팀을 두고 안심 어린이집을 목표로 부영 아파트 단지 내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을 ‘임대료 없는 어린이집’으로 운영하고 있다. 현재 전국 62개원인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은 점차 개원 수가 점차 늘어날 전망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