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세계TV쇼핑, ‘오싹한 라이브’ 모바일 이용객수 평균 40배 증가
2019. 05. 2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8.5℃

베이징 16.3℃

자카르타 28℃

신세계TV쇼핑, ‘오싹한 라이브’ 모바일 이용객수 평균 40배 증가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09: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오싹한라이브 로고
신세계TV쇼핑이 모바일 콘텐츠 강화를 위해 론칭한 모바일 전용 라이브 ‘오싹한 라이브’가 순항 중이다.

신세계TV쇼핑은 ‘오싹한 라이브’ 방송 중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의 이용자 수(트래픽)를 분석해본 결과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지 않은 날과 비교해 평균 40배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연령대별 고객 이용 비중을 살펴보면 기존 신세계TV쇼핑 고객의 주 연령대인 40~50대 고객보다 30대 고객 비중이 12%에서 17%로 늘어났다.

‘오싹한 라이브’는 매주 수요일 신세계TV쇼핑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는 라이브 방송으로 점심시간에 휴대폰을 즐겨보는 직장인들을 공략하기 위해 지난 4월부터 선보인 프로그램이다.

신세계TV쇼핑은 화장품이나 로봇 청소기 등의 가전, 애착 베게와 같은 트렌드 아이템 등 주 타겟층인 30대 고객의 선호도가 상품을 판매한 것이 고객 수 증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젊은 고객층 사이에 가성비 뛰어난 로봇청소기로 유명한 ‘치후360 로봇청소기’의 경우 방송이 진행되는 30분 동안에만 2500만원의 매출을 달성하기도 했다.

또 기존 회원이 아닌 비회원 고객의 구매 비중이 높아진 것도 특징이다. 라이브 방송이 없을 때의 비회원 구매 고객 비중은 33% 수준이지만, 라이브 방송이 진행될 때는 비회원 구매 고객 비중이 48%까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싹한 라이브’를 통해 유입된 비회원 구매 고객은 회원 가입으로 이어져 4월 한달 신규 회원은 전년대비 10% 늘어나기도 했다.

신세계TV쇼핑은 운영 중인 모바일 콘텐츠를 한 층 강화해 신규 고객 및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 확보에 힘쓸 계획이다.

먼저 패션, 뷰티 전문 모바일 컨텐츠인 ‘오스타(오늘의 스타일)’을 재단장해 패션뷰티 인플루언서들이 상품을 사용해보고 전문적이고 실질적인 팁을 제공하는 영상을 제작해 선보인다. 패션, 뷰티 인플루언서인 김민영씨는 ‘오스타 패션’을 통해 상황별, 계절별 스타일링 팁을 전수하고, 유명 뷰티 아티스트 박상은씨는 ‘오스타 뷰티’를 통해 상품을 직접 사용해본 리뷰를 전한다.

관련 행사도 준비했다. 오는 20일(오전 10시)부터 27일(오전 10시)까지 일주일간 ‘오스타 패션’에서 소개하는 ‘비지트 인 뉴욕 롱원피스 3종’을 10% 할인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오싹한 라이브’도 고객 접점을 늘리기 위해 시간을 변경하고 채팅을 도입하는 등 컨텐츠를 보강한다. 먼저 이달 초부터 방송시간을 기존 낮12시에서 30분 늦어진 12시 30분로 변경했다. 하반기에는 고객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라이브 중 채팅 기능 등을 보강하고 방송 횟수를 늘리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임성신 신세계TV쇼핑 부장은 “모바일 사용빈도가 높은 30대 고객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상품과 시간대를 정해 라이브 방송을 준비 한 것이 고객 수 증가로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새로운 모바일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