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수화학 ‘산업안전지식 공유장터’ 참가… 우수 안전 사례 ‘PPS’ 소개

이수화학 ‘산업안전지식 공유장터’ 참가… 우수 안전 사례 ‘PPS’ 소개

김윤주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6: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수화학
13일부터 14일까지 울산KBS홀에서 진행되는 ‘제4회 산업안전지식 공유장터’에 마련된 이수화학 부스 전경./제공=이수화학
이수화학은 13부터 14일까지 울산KBS홀에서 진행되는 ‘제4회 산업안전지식 공유장터’에 울산지역 안전 대표 기업으로 선정돼 참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산업안전지식 공유장터 행사는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이 주관하며, 울산지역 산재 사망사고 감소 및 산재 예방 도모 목적으로 열린다. 행사 참여 사업장들은 산업안전보건 관련 우수 아이디어 등을 전시·체험·공유한다.

이날 이수화학은 행사장 내 부스를 마련하고 우수 안전 사례로 그룹 계열사 이수시스템과 협업으로 개발·적용한 ‘PPS(Plant Portal System)’를 소개했다.

PPS는 제조현장에서 기존 2차원으로 관리돼 왔던 공장의 전체 공정, 배관 및 계기도면 등을 레이저 스캔해 3차원 디자인으로 리모델링하는 기법이다. 해당 기법은 관리 시스템과의 연동을 통해 △현장 위험성 확인 범위 확대를 통한 정확도 향상 △효율적 공정안전자료 관리 △자료 신뢰성 제고 등의 효과로 공정 전반 안정성을 향상시킨다.

류승호 이수화학 대표이사는 “이수화학은 PPS 도입을 통해 생산 현장에서 소실되거나 누락된 공장 도면을 세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체계화 시켜 안전관리에 보다 힘쓰고 있다”며 “사업장 안전은 그 어떤 사안들보다 최우선 돼야 하는 기업의 책임이자 의무로, 이번 우수 사례 공유가 울산지역 석유화학업체 안전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