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업은행, 동료에게 휴가 기부하는 ‘휴가나눔제’ 도입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8℃

베이징 12.2℃

자카르타 31.8℃

기업은행, 동료에게 휴가 기부하는 ‘휴가나눔제’ 도입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8: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BK기업은행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기업은행지부와 ‘휴가나눔제’를 도입하기로 합의했다고 20일 밝혔다. 휴가나눔제란 동료에게 자신의 휴가를 기부하는 제도다.

이번 합의는 금융노조 중 수출입은행, 기술보증기금에 이어 세번째다. 휴가나눔제는 질병, 상해 등으로 휴가가 필요한 동료에게 자신의 보상휴가를 자발적으로 기부할 수 있는 제도다.

병으로 인한 휴직 기한이 만료돼 치료를 계속하지 못하고 업무에 복귀해야 하는 동료에게 충분한 치료시간을 보장하자는 취지라고 기업은행 노조는 설명했다.

이번 휴가나눔제는 인병휴직(병가) 기간이 끝나 다음달 복직할 예정인 직원들에게 처음 적용된다. 세부 내용은 노사간 실무협의에서 확정된다.

김형선 기업은행 노조위원장은 “직원의 건강권이 축소되면서 아파도 제대로 치료받지 못하고 업무에 복귀하는 조합원이 늘고 있다”며 제도 도입 배경을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