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이다희, 이재욱과 드라마틱한 만남 ‘따뜻한 열혈팬’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2℃

도쿄 16.5℃

베이징 8.6℃

자카르타 27.4℃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이다희, 이재욱과 드라마틱한 만남 ‘따뜻한 열혈팬’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7.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이다희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이다희가 따뜻한 열혈팬으로 완벽 변신했다.


26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는 차현(이다희)과 아침드라마 '장모님이 왜 그럴까'의 배우 설지환(이재욱)의 드라마틱한 만남이 이뤄졌다. 


경찰들이 수상한 남자를 쫓는 현장을 본 차현은 불의를 참지 못하고 제압했지만 이는 사실 드라마 촬영 현장이었고 쫓기던 남자는 바로 설지환이었다. 이에 죄책감을 느낀 차현은 다친 그를 입원시켰고 한 명의 팬으로서 특별한 인연을 시작했다.


평소 '장모님이 왜 그럴까'의 열혈 시청자인 차현은 그동안 막장 사위 역을 실감나게 연기하는 설지환을 눈여겨 봐왔다. 포털 사이트에 이름을 검색해도 나오지 않자 '듣보 중에 상듣보'라고 표현하는 등 두 남녀의 조합이 일찌감치 안방극장의 기대를 모았던 바. 


그런가 하면 이날 차현은 배타미(임수정)와 함께 유니콘의 인기 웹툰 작가를 바로로 스카우트하기 위한 특급 작전을 이행했다. 사제지간인 작가 김백작과 고도리(이태리) 폭행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인 차현은 자신의 신념대로 정의를 위해 증언하겠다며 배타미와 팽팽하게 대립해 몰입을 높였다.


이날 이다희(차현 역)는 설지환 역을 맡은 이재욱과의 첫 호흡으로 신선한 케미를 보여줬다. 차갑고 열정적인 본부장에서 '내 배우'에게는 따뜻한 열혈팬으로 존재감을 드러낸 것. 특히 그가 병실에서 같이 드라마를 보던 사람들에게 당하고 있자 "지금, 내 배우한테 뭐하시는 거죠?"라며 매니저 역할을 자처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방송 말미, 스카우트에 성공한 차현과 배타미는 웹툰 작가들의 계약 해지 건으로 유니콘을 찾았고 송가경(전혜진)은 그 조건으로 차현을 요구했다. 순간 차현의 놀랍고 난감한, 복합적인 감정을 그려낸 이다희는 임팩트 있는 엔딩을 장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