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은혜, 래쉬가드 입고서 20대 몸매 뽐내
2019. 07. 22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6℃

도쿄 23.8℃

베이징 29.6℃

자카르타 31.6℃

박은혜, 래쉬가드 입고서 20대 몸매 뽐내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2. 2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은혜 SNS
배우 박은혜가 20대 몸매를 자랑했다.

12일 박은혜는 인스타그램에 래쉬가드를 입고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박은혜는 도트 무늬의 래쉬가드로 귀여운 분위기를 선보였다.


그는 "애들보다 내가 더 신남 ㅎㅎㅎ #파티다 !!! #구름 아 ~ 해 가리지 말아요~~~레시가드 같지 않아서 편하고 좋네용~"이라고 글을 남겼다.


한편 박은혜는 1998년 영화 '짱'으로 데뷔했으며 다수의 드라마에서 다양한 캐릭터로 열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