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북도체육회는 김천시민에게 즉각 사과하라”
2019. 12. 08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6℃

도쿄 2.9℃

베이징 -3.6℃

자카르타 27℃

“경북도체육회는 김천시민에게 즉각 사과하라”

최인호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5. 12: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충섭 김천시장, 경북도민체전 김천개최 번복 관련 성명 발표
경북도민체전
김충섭 김천시장이 15일 시청에서 2020년 경북도민체전 김천개최 번복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제공=김천시
김천 최인호 기자 = 김충섭 경북 김천시장(김천시체육회장)이 15일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내년 경북도민체전 김천 개최 번복에 대해 성명서를 통해 입장을 밝히고 도체육회의 명확한 답변과 사과를 요구했다.

김충섭 시장은 “김천시가 도비 지원 없이 자체예산으로 도민체전을 개최하겠다고 제안해 왔기 때문에 도비를 지원해줄 수 없다”는 도체육회의 주장을 반박하면서 도비지원금 57억원이 포함된 유치신청 공문과 도체육회가 전 시·군체육회로 보낸 2020년 경북도민체전 김천개최 확정 공문을 공개했다.

김 시장은 “도체육회가 김천시체육회로 보낸 공문에도 도비를 지원하지 않는다는 내용은 없었다”며 “누가 도비지원 없는 대회 개최를 제안했는지?, 도비 지원없이 개최하도록 하는 조건으로 결정한 내용이 있는지? 사실관계가 곧바로 밝혀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시장은 또 “어느 시·군이 도비 지원을 해주지 않는데 도민체전을 유치하겠느냐, 역대 도비 지원을 받지 않고 도민체전을 개최한 시·군이 있느냐”며 “도비 지원 없는 도민체전 유치는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도체육회가 도비 지원 없이 시비만으로 도민체전을 개최하는 것으로 결정하려면 그 결정전에 재정 부담자인 김천시장에게 동의 여부를 반드시 물은 후 결정해야 하는 것이 기본 상식 아니냐?”고 반박했다.

김 시장은 일부에서 주장하는 김천시의 도민체전 유치신청 자격문제에 대해서도 언급하면서 “김천시가 유치 신청자격이 없다면 도 체육회에서 심의 자체를 하지 않았어야지 심의 결정까지 해 놓고 자가당착에 빠져 억지 주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도체육회는 15만 김천시민과 김천시체육회의 자존심과 명예를 손상시키고 행정의 불신을 조장한데 대해 정중히 사과하고 경북도는 도체육회에 대한 감사 결과를 공개하고 관계자를 반드시 문책해야 할 것”이라고 요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