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뽕따러가세’ 송가인, 어둠 밝히는 눈부신 미모 ‘핑크도 찰떡이네’

‘뽕따러가세’ 송가인, 어둠 밝히는 눈부신 미모 ‘핑크도 찰떡이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22: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송가인 SNS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근황을 공개했다.

송가인은 지난달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게인! 핑크로 변신'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지 속 송가인은 차 안에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한편 송가인은 18일 방송된 TV조선 '뽕따러가세'에 출연했다.

'뽕따러가세'는 송가인이 접수된 시청자들의 사연과 신청곡에 따라 본인 혹은 가족, 연인, 친구, 직장동료 등 사연의 주인공에게 직접 찾아가 특별한 노래를 선물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